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08.14 (화) 14 : 58 전체뉴스19,299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logo
 
전체메뉴
 커버스토리 정치 사회 경제 종교 칼럼 문화·연예 국제 지역뉴스 포토뉴스
기사제보 기자신청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김동호 목사, ‘CBS 김현정 뉴스쇼’에서 막말 퍼부어…명성교회 관련 조폭·강도 등 용어 사용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구글플러스
2018.08.10 16:40 입력


엄무환 국장 hwan2778@timesisa.com
기사에 대한 의견 (5개)
 오달수 (ohohjg) 08.11. 10:49삭제
답글 추천 반대 신고
교회의 머리는 예수님인데 자기가 머리인 지도자들이 매우매우 많죠 ! 그래서 은퇴를 하고도 계속 그 자리를 내려놓지 않는 독재자도 많죠 ㅠㅠㅠ 예수님은 33세에 모든 것을 마무리 하셨는 데 말입니다. 아아아~~~
 오달수 (ohohjg) 08.11. 10:47삭제
답글 추천 반대 신고
목사든 장로든 누구든 끝을 보면 그 사람의 진실을 알 수 있습니다. 양을 탈을 쓴 이리 양두구육 ㅠㅠㅠ
 chland (chland) 08.10. 19:59삭제
답글 추천 반대 신고
어떠한 경우라도 세습은 안됩니다. 눈가리고 아웅하는격이지 ~~~~ 명성교회가 회개하여야 합니다. 교회의 정체성을 회복해야 합니다.교회에 주인은 하나님입니다
 평강 (ywc0030612) 08.10. 18:12삭제
답글 추천 반대 신고
한 영혼이 주께로 나아오면 천국에서는 잔치가 벌어 진다고 들었습니다 세습을 하므로써 수많은 영혼 들이 교회를 떠납니다 진정으로 성도를 사랑하고 불쌍히 여기는 목회자라면 세습이 합법이더라도 단 한 영혼이라도 실족할까 두려워 그리는 못할겁니다 깡패 강도 조폭 저들보다 더나쁜 사람들 과연그대들은 하나님을 경외 하십니까 여기 이 기사를 쓰신분도 이해할수가 없네요 저는 칠쟁이고 학교도 다니지 못했지만 김동호 목사님 바른말 하셨네요
  • 오달수 (ohohjg):세례요한은 독사의 자식들아 라고도 표현했습니다. 08.11. 10:45신고삭제
 pinesong (logcjt) 08.10. 17:09삭제
답글 추천 반대 신고
김동호목사님은 한국교회의 참목자이십니다 교회가타락하여 세상권력과 부를탐닉하다가 이제는 정신줄을 놓은듯함니다 아모스 선지자의 음성이 들리는 듯함니다 망해가는 북이스라엘과 남유다 백성의 타락의 경고보다훨씬더 심각한증상의 일부만 지적하셨는데 복음이 없는 자들이 너무나 한심함니다 김목사님 숨겨진 칠천이 있습니다 주께서 함께하시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첫페이지이전1다음마지막페이지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김동호 목사, ‘CBS 김현정 뉴스쇼’에서 막말 퍼부어…명성교회 관련 조폭·강도 등 용어 사용
  • 통합총회재판국원 김O동 목사의 행보, 이상 징후…서울교회 박노철 목사 반대측 위한 행보 정황
  • 문 대통령, 기무사 해편해 새로운 사령부 창설 지시
  • 통합세계선교부 조사위, 표적 조사 의혹 증폭…이정권 총무, 조사위 구성 한경훈 선교사 징계건 때문
  • 전세환 박사, 중남미 국가 대상으로 원전수출 진행…정근모 전 과기처 장관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 통합세계선교부, 콩고자유대 삼키려 발톱 드러내다…조사위 구성 표적조사 시도 흔적, 범법자 비호
  • 서울교회 안식년·재신임 규정, 유효 or 무효 판결…서울교회 넘어 교계에 핵폭탄급 파장 예고
  • 영국은 왜 난민 우대정책 폐기하고 문빗장을 걸었나…한국, 영국의 난민정책 전철 밟아
  • 영국 27년 거주 한국 주재원, 예멘난민은 가짜 부자난민…강력한 철퇴 가해야
  • 서울교회 외부 돌계단에 찾아온 평온, 알고보니…법의 심판 때문?
인기 뉴스
뉴스
종합
  • 등록된 뉴스가 없습니다.
  • 등록된 뉴스가 없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
뉴스
종합
  • 등록된 뉴스가 없습니다.
  • 등록된 뉴스가 없습니다.
 고객문자상담서비스
연락처
성 함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다이렉트결제   탑 알에스에스
logo